2021.04.07 (수)

  • 구름많음동두천 6.4℃
  • 맑음강릉 13.5℃
  • 맑음서울 9.0℃
  • 맑음대전 8.1℃
  • 맑음대구 13.1℃
  • 맑음울산 12.3℃
  • 연무광주 7.9℃
  • 맑음부산 14.1℃
  • 맑음고창 3.8℃
  • 맑음제주 11.5℃
  • 맑음강화 5.9℃
  • 맑음보은 4.2℃
  • 맑음금산 4.5℃
  • 맑음강진군 5.7℃
  • 맑음경주시 11.0℃
  • 맑음거제 9.2℃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화장품, 의료정밀 등 수출회복세 '긍정적' 2분기 제조업전망지수 '상승'

2분기 BSI 99 전분기(75) 대비 큰폭 개선 '대규모 경기부양책, 백신접종 확대' 요인

[코스인코리아닷컴 신보경 기자] 올해 2분기 제조업계 경기전망지수(BSI)가 직전 분기보다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한상공회의소(회장 최태원)의 국내 제조업체 2,200여곳을 대상으로 조사한 2분기 경기전망지수 결과 발표에 따르면, 지난 1분기보다 지수가 약 24p 상승한 99로 집계됐다.

 

이번 분기 BSI는 99로 6년래(2014년 3분기 이후) 가장 높은 수치다. 직전 분기보다는 24p 상승했다. 경기전망지수는 100을 기점으로 ‘다음 분기의 경기를 지난 분기보다 긍정적으로 보는 기업이 많다’는 의미를 뜻한다.

 

대한상의는 "최근 3개월간 수출이 전년 대비 11.1% 증가했다며 경기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특히 주요 국가의 대규모 경기부양책, 백신접종 확대가 영향을 미쳤다는 설명이다. 그 중에서도 국내 백신 접종이 본격화되며 내수 회복에 대한 기대감도 커지는 추세라는 점이 강조됐다.

 

2021년도 2분기 BSI 지수 (단위 : p)

 

 

실제로 수출과 내수부문의 체감경기도 큰 폭으로 개선됐다. 2분기 수출기업의 경기전망지수는 109로 직전분기 대비 27p 올랐고 내수부문은 97로 24p 올랐다. 업종별로는 ▲화장품(107) ▲IT가전(105) ▲기계(105) ▲의료정밀(104) ▲식음료(103) 등이 수출 회복세에 힘입어 기준치(100)를 웃돌았다. 반면에 조선·부품(71)은 일감 가뭄현상이 여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건설업 회복이 호재로 작용한 강원(121)을 비롯해 광주(117), 대전(115), 서울(114) 등 11곳이 100을 상회했다. 부산(81) 등 6곳은 100을 하회했다. 자동차·부품업계가 몰린 부산은 최근 완성차업계 생산차질을 겪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기업들은 대외 리스크로 환율변동성(42.9), 원자재가 상승(27.9%)을 꼽았고 대내 리스크로는 77.5%가 코로나 재유행을 꼽았다. 이어 기업부담법안 입법(28%), 금리 발작 가능성(27.1%) 등도 대내 리스크로 제시됐다.

 

기업별 대외(좌측), 대내(우측) 리스크 유형 (단위 : %)

 

 

한편, 코로나로 4차 산업혁명·디지털 전환의 속도가 어떻게 달라졌는지를 묻는 질문에는 응답기업의 73.1%가 ‘더 빨라졌다’고 답했다. 경제 양극화는 ‘심화됐다’는 답변(85.6%)이 주를 이루고 ‘완화됐다’는 0.9%에 그쳤다.

 

김문태 대한상의 경제정책팀장은 “최근 기업들의 경기회복 기대심리가 살아나고 있지만 대내외리스크 요인들도 적지 않다”며, “기저효과를 넘어 실질적 경기회복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코로나 방역·백신접종에 대한 범국민적 협조, 원자재 가격 상승과 미국발 금리 발작 가능성 등에 대한 정책당국의 선제적 대응이 긴요하다”고 설명했다.

 

관련태그

#2021년2분기경기전망 #제조업계경기전망지수 #전년대비24p상승  #화장품 #의료정밀 #IT가전 #식음료  #수출회복세 #기준치100  #코로나백신접종영향 #다음분기긍정적 #내수회복기대  #대한상공회의소 #최태원회장

배너


배너

배너